Créer mon blog M'identifier

오피쓰 젊은이가 말하였어요. “아무리귀한들 사람 목숨에 비하겠습니까? 주막에 금덩이를 두고

Le 18 octobre 2017, 08:19 dans Humeurs 0

오피쓰 젊은이가 말하였어요. “아무리귀한들 사람 목숨에 비하겠습니까? 주막에 금덩이를 두고

오피쓰 아들을 구하려고 귀한남에게 주다니......” 주막 주인이 눈물을 글썽거리며 고맙다고

Le 18 octobre 2017, 08:19 dans Humeurs 0

오피쓰 아들을 구하려고 귀한남에게 주다니......” 주막 주인이 눈물을 글썽거리며 고맙다고

오피쓰 주었지요. 이 때,아버지가 달려왔어요. 바로 주막 주인이었지요. “정말 고맙소.

Le 18 octobre 2017, 08:19 dans Humeurs 0

오피쓰 주었지요. 이 때,아버지가 달려왔어요. 바로 주막 주인이었지요. “정말 고맙소.

Voir la suite ≫